기사 (전체 1,155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오피니언] 영월의 브랜드는 김삿갓 시인
우리나라는 예나 지금이나 작은 나라임에도 학문을 하는 학자들이 많았고 특히 조선조에 이르기까지 한시를 쓴 학자들이 수를 알 수없을 정도로 시인이 많았다. 그러나 오늘날에 와서는 시다운 한시는 실로 그렇게 많지는 않다고 보여진다.그럼에도 영월이 나은 대
영월신문   2006-07-12
[오피니언] 영월드(young world) 영월을 기대하며
한 해를 시작하면 올 한해는 뭔가 새롭기를, 지난해와는 다른 희망찬 새해를 소망한다. 민선 4기를 시작하는 요즘 그런 새로운 희망을 기대해본다. 영월드 영월, 표면상으로 이번 선거를 통해 민선 4기는 많이 젊어졌다. 그렇지만 젊음이란 물리적인 나이만을
영월신문   2006-07-12
[오피니언] <어라연>『오리농법』과 돌아온 제비
"지지배배. 지지배배" 논 가운데 상공으로 제비가 날아오르면서 지저귄다. 며칠 전 현지 출장 중 들렀던 남면 토교2리 마을 회관 근처에서 목격한 제비소리다. 마침 임규상 이장님을 만나게 되어 물어보았다. “귀한 제비소리를 들었습니다. 이장님” 나의 인
영월신문   2006-07-12
[오피니언] <창간축하글> 고화숙 애독자
세월이 참 빠르구나라는 생각을 새삼한다. ‘영월신문의 14주년을 축하합니다’라는 문구를 보면서 우리의 인연이 참 오래되었음을 실감한다. 당시 청년이었던 홍안의 편집장께서는 누가 뭐래도 사춘기 자녀를 둔 중년의 사람으로 변했고 신문사도 본인의 말씀처럼
영월신문   2006-07-12
[오피니언] <창간축하글> 박국희 영월군자원봉사센터장
영월신문의 창간 14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14년 전 어렵사리 걸음마를 내딛던 그 때를 기억합니다. 지역주민의 한사람으로 염려하는 마음과 설레는 마음이 어지러웠던 그때를 기억합니다. 순간순간 많은 어려움이 있었으나, 건강하고 바르게 잘 자란 나
영월신문   2006-07-12
[오피니언] 중국 땅에서 듣는 아리랑 곡
아침 일찍 일어나 홍메이루(虹梅路)골프장 돌담을 끼고 20분 정도 걸어가니 작은 휴식 공간이 있었다. 공원이라기에는 협소한 장소였으나 노인층의 남녀가 함께 노래를 틀어 놓고 '댄싱'을 하는 것이였다. 경쾌한 음악에다 느린 곡조에 맞춰 둘씩 춤을 추는
영월신문   2006-07-12
[오피니언] <창간축하글> 남기환 재경영월군향우회 회장
영월신문 창간 14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그 동안 여러 어려움과 우여곡절 속에서도 지역 민의(民意)의 대변지로서 그 역할을 꿋꿋하게 수행해 온 영월신문에 박수를 보냅니다. 우리 고장 영월은 60~70년대에는 텅스텐과 에너지산업의 중추로서 국가경
영월신문   2006-07-07
[오피니언] <창간축하글>김경희 석정여중종고총동문회장
영월군이라는 작은 도시에 14년 동안 하루도 빠짐없이 지역의 역사를 기록한 영월신문이 창간 14주년을 맞았습니다. 지역 여론을 이끄는 정론지로 자리 잡은 영월신문은 매주 8,000부라는 발행부수를 기록하며 칼라판 인쇄와 법인 전환 등 신문사의 골격을
영월신문   2006-07-07
[오피니언] <창간축하글> 노재수 영월고등학교총동창회장
먼저 영월신문의 지령 684호 발행 및 창간 14주년을 축하합니다. 그리고 늘 지역의 친근한 정보매체로 주민들과 같이 호흡하면서 이웃사촌이 되어준 영월신문에게 고맙다는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이곳 춘천에서 풍문으로 고향소식을 들을 때마다 반갑기도 하
영월신문   2006-07-07
[오피니언] <창간축하글> 박창진 소방서장
영월신문 창간 14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지난 14년 동안 우리지역 안전문화 정착을 위하여 질타와 조언을 아끼지 않았던 소년 영월신문의 부단한 열정에 우선 깊은 감사를 드립니다. 안전문화 정착에 있어 대응하고 수습하고 복구하는 것은 차선책에 불
영월신문   2006-07-07
[오피니언] <어라연> 즐거움을 선사한 멋진 사진 !
때로는 자신이 이루어 놓은 것처럼 마음이 뿌듯하고 보는 사람들로 하여금 즐거움을 주는 일이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 오늘 아침 신문 지면을 장식한 멋진 기사와 사진은 비록 먼 나라 이야기지만 글로벌 경쟁시대에서 각박하고 시간에 쫓겨 살아가는 그야말로 한
영월신문   2006-07-07
[오피니언] <어라연> 웃는 얼굴과 찡그린 얼굴
웃으면 복(福)이 온다. 웃음은 건강(健康)을 준다. 한번 큰 웃음은 한번 산을 오른 것과 같다. 이 등산(登山)을 앉아서 얻을 수 있는 것이 웃음이다. 많이 웃는 사람은 심신(心身)이 건강한 사람이다. 웃는 얼굴과 찡그린 얼굴을 비교해 보아라! 어느
영월신문   2006-07-07
[오피니언] <사설> 박선규 군수에게 바란다
먼저 박선규 민선4기 제47대 영월군수의 취임을 축하한다. 박군수는 선거기간 중 9가지 주제에 걸쳐 30여가지의 공약을 내걸고 군민의 선택을 받아 군수의 임기가 됐다. 신임 박군수에게 군민들은 많은 기대를 걸고 있다. 향후 4년에 영월발전의 100년
영월신문   2006-07-07
[오피니언] 영월군 전체가 『천연식물원』이라고 할 수 있는 9가지 이유
영월군 곳곳을 다녀보면 볼수록 느끼는 것은 다양한 식물이 존재한다는 것이다. 한마디로 『천연식물원』이라고 할 수 있다. 영월군 전체 봤동Ы캣걀阪뼈繭箚 할 수 있는 이유를 들어보면 ?과연 그렇구나? 할 것이다. 첫째. 영월의 지형적 특성이 다양한 식물이
영월신문   2006-06-30
[오피니언] “5.31지방선거 당선자, 새로운 주역들에게 바란다”
5.31 지방선거가 끝나고 바로 중국으로 오게 됐다. 딸아이의 권유로 두 번 째 찾은 중국 여행이 벌써 6월 한 달을 보내고 7월을 바라보고 있다. 몇 차례 고국소식과 고향소식을 전화로 통해 들었지만 매우 궁금하고 향수에 젖은 나날을 보내고 있다. 민
영월신문   2006-06-30
 71 | 72 | 73 | 74 | 75 | 76 | 77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 홈페이지에 게시된 이메일주소가 자동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강원도 영월군 영월읍 은행나무길 32 (하송리 113-7) 영월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 225-02-63194  |  계좌번호 : 영월농협 351-1115-7667-43  |  예금주 : 영월신문  |   등록번호 : 강원, 아00126
등록일 : 2012. 4. 18  |  창간일 1992. 7. 1  |  발행·편집인 : 최홍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홍식  |  전화: (033)374-0038~9  |  FAX : (033)374-1494  |  E-mail : ywsm1992@daum.net
Copyright © 2023 YEONGWOL-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