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15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오피니언] <창간축하글> 이광재 국회의원
안녕하십니까. 이광재입니다. 영월의 동강과 아름다운 산들의 푸르름이 더욱 짙어가는 6월 말입니다. 6월 하순부터 시작된 장마에 영월의 피해가 없기를 바랍니다. 1992년에 창간되어 영월의 자치, 환경, 문화 그리고 더불어 사는 공동체를 위해 힘써온 영
영월신문   2006-06-30
[오피니언] <창간축하글> 고진국 강원도의회 의원
영월신문의 창간 14주년을 주민과 더불어 축하드립니다. 신문은 진실을 신속, 정확하게 알리는 기능뿐 아니라 건전하게 계도하는 긴과 책임도 부여되어 있다고 하겠습니다. 특히 지방화 시대를 맞이하여 지역신문은 지역주민의 가치관을 재확인시켜주고 주민의식을
영월신문   2006-06-30
[오피니언] <창간축하글> 권석주 강원도의회 의원
영월신문의 창간 14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그간 영월 발전의 방향을 제시하였고 영월 군민과 함께 희노애락을 함께하며 쓴소리도 거침없이 토해낸 영월신문에 경의를 표합니다. 오늘영월신문이 있기까지 어려운 여건에서 14주년이라는 세월의 노하우를 살려
영월신문   2006-06-30
[오피니언] <창간축하글> 유성목 문화원장
영월신문의 창간 14주년을 우리 문화원과 문화가족 일동은 진심으로 축하를 드립니다. 지방자치제의 실현은 지역신문의 역할과 사명을 더욱 중요한 위치로 끌어 올렸습니다. 중앙의 신문들이나 지방신문들이 전국 혹은 강원도 전역을 대상으로 기사를 취급함에 있어
영월신문   2006-06-30
[오피니언] <창간축하글> 이군재 영월교육청 교육장
영월신문사 창사 14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자치, 환경, 문화 그리고 더불어 사는 지역공동체를 위해 힘있는 신문’으로 1992년 첫 발을 내딛었던 영월신문이 올해로 창간 14주년을 맞이했습니다. 그간 영월신문은 지역을 대표하는 소식지로서 나름
영월신문   2006-06-30
[오피니언] <창간축하글> 이 슬 석정여종고 3년
월드컵의 해, 로 꽤 시끌벅적하게 2006년을 시작하고도 벌써 육 개월이나 지났다. 누구도 피할 수 없다는 대한민국의 고삼 노릇을 맡은 지금의 내 상황에선 일분일초가 아깝지만, 가는 시간을 어느 누가 붙잡고 어느 누가 탓할 수 있으랴. 어쨌든 때론 무
영월신문   2006-06-30
[오피니언] <창간축하글> 박래윤 주부
미래영월이 사춘기에 들어섰군요. 창간 14주년을 축하합니다. 사춘기에 축적한 영양들로써 특히 칼슘은 향후 수십 여 년 동안 인체를 지탱한다 들었습니다. 사람이 그러하듯 사람이 하는 일 또한 그러하지 않겠습니까. 꼭 필요한 때에 꼭 해야만 하는 일들이
영월신문   2006-06-30
[오피니언] <창간기념사> 사춘기를 맞은 영월신문
요즘은 아이들의 성장이 빨라져 초등학교 5~6학년쯤 되면 사춘기를 겪는다고 하는데 학문적으로도 12~16세 사이를 사춘기라고 합니다. 한 개인의 인생에 있어 사춘기는 많은 변화를 겪게 되는 시기입니다. 육체적으로 남성는 변성과 함께 가슴이 두꺼워지면서
영월신문   2006-06-30
[오피니언] <어라연>“아름다운 화장실 문화”와 사회적 일자리 지역환경
차를 타고 지나가다, 혹은 여행지에서 누구나나 한번쯤은 망설이게 되는 일이 있다. 그것은 바로 화장실 문제이다. 물론 유명 관광지에서야 문제가 덜 하지만 계곡이나 강, 혹은 도로변 공공화장실 특히 이동식 화장실의 경우 아주 급하지 않고야 사용을 꺼리게
영월신문   2006-06-30
[오피니언] <어라연> 장마걱정
봄인가 싶었는데 어느새 분홍 노랑의 꽃들이 한 풀 꺾이고 하얀 찔레꽃 냄새 그윽하게 풍기며 넉넉하게 피었습니다. 산에 피는 꽃들은 밤 나방을 부르려고 저렇게도 희게만 피어나고 일찍 심은 감자알들이 땅 속에서 녹말가루를 넉넉히 품고 여물었습니다. 이제는
영월신문   2006-06-30
[오피니언] <창간축하글> 엄귀섭 수필가
먼저 창간 14주년을 축하한다. 창간 당시 시내 중심지 2층 좁은 공간에서 ‘영월정보신문’이라는 제호의 작은 지역 소식지로 출발한 것을 기억한다. 그간 신문제호도 여러 번 바뀌고 여러 가지 어려움 속에서도 계속적으로 지역 발전에 이바지 한 점은 향토사
영월신문   2006-06-26
[오피니언] <창간축하글> 엄기영 영월군의회
밝음과 희망을 주는 영월신문의 창간 14주년을 온 군민과 함께 축하드립니다. 또한 영월신문을 성원하고 사랑하시는 애독자 여러분께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영월신문은 1992년 창간 이래 지역의 정통 언론지로서 지역주민의 알권리 충족과 지역문화 창달에
영월신문   2006-06-26
[오피니언] <창간축하글> 황용자 주부독서회장
비틀비틀, 쓰러질 듯 말 듯 아픈 아이 바라보듯 애타는 심정으로 지켜만 보고 있었는데 어느덧 14년의 역사를 이루어 흔들리지 않는 거목으로 우뚝 선 ‘영월신문’이 되었다니 누구보다도 기쁜 마음으로 큰 박수를 보냅니다. 무엇보다도 이 작고 답답한 마을을
영월신문   2006-06-26
[오피니언] 제5대 강원도의원 당선자 인터뷰
1. 당선을 축하합니다. 당선 소감 한 말씀 해주시죠?- 개인적인 승리의 기쁨도 있겠지만 군민의 선거에 대한 성숙도가 한층 나아진 결과라고 본다. 과거 아는 사람을 찍어줘야 한다는 인식에서 물론 다른 쪽으로 미약한 부분도 있었지만 전반적으로 일할 수
영월신문   2006-06-26
[오피니언] 제5대 영월군의원 당선자 인터뷰
5·31지방선거특집승춘배 당선자 1. 당선을 축하드립니다. 당선 소감을 간단하게 말씀해주세요.개인적으로는 기쁘고 한편으로는 두렵다. 특히 나선거구 유권자들께서 학연, 지연, 혈연에 얶매이지 않고 참다운 일꾼을 현명하게 선택해 주신데 대해
영월신문   2006-06-26
 71 | 72 | 73 | 74 | 75 | 76 | 77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 홈페이지에 게시된 이메일주소가 자동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강원도 영월군 영월읍 은행나무길 32 (하송리 113-7) 영월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 225-02-63194  |  계좌번호 : 영월농협 351-1115-7667-43  |  예금주 : 영월신문  |   등록번호 : 강원, 아00126
등록일 : 2012. 4. 18  |  창간일 1992. 7. 1  |  발행·편집인 : 최홍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홍식  |  전화: (033)374-0038~9  |  FAX : (033)374-1494  |  E-mail : ywsm1992@daum.net
Copyright © 2023 YEONGWOL-NEWS. All rights reserved.